본문 바로가기

자전거길

(20)
(영상) 북한강자전거길 가족 라이딩 (2017.10.09) 포토스토리는 >>>>> http://6cne.com/4263
북한강 종주 자전거길 (신매대교, 경강교 인증센터) ( 2017.10.09) 추석연휴의 마지막날. 서울 인근 자전거도로인 한강, 남한강, 북한강 자전거길의 인증센터 중에서 아직 못찍은 곳인 경강교 인증센터와 신매대교 인증센터 구간 30km 를 달리기로 하고 춘천으로 향했다. 우선 연준이와 연준이엄마는 신매대교에 내려주고 ( 춘천인형박물관 주차장) 경강교로 향하게 한다음, 나는 잽싸게 차로 경강교로 이동해서 경강교에서 신매대교 방향으로 달려 만나기로 하고 출발. 경강교(자라섬주차장 이용)에 차를 주차시켜 놓고 출발한지 1시간정도 지났을 무렵 맞은편에서 오는 연준이와 연준이엄마를 만나 다시 경강교로 돌아왔다.오늘 출발지인 신매대교 인증센터. ( 여기 인근 주차할때는 대교 건너편 춘천인형박물관을 이용하면 된다 ) 내가 경강교로 열심히 차를 몰고 가고 있을 무렵 연준이와 연준엄마가 둘이..
(영상) 2017 서울 자전거대행진 (2017.06.18)
2017 서울 자전거 대행진 (2017.06.18) 자전거를 즐겨타는 우리가족, 최근들어 멀리 자전거길 찾아 나선지도 오래되어 근교에서 자전거를 신나게 탈수 있는 자전거대회를 신청했다. 2009년부터 매년 열리는 서울 자전거 행사로서, 기록 경기가 아닌 가볍게 자전거를 탈수 있는 행사라 아이들과 참여해서 자전거를 즐기기에는 좋은 행사이다. 무엇보다 평소에 자전거로 달릴수 없는 서울 도심 도로 및 강변북로를 시원한 바람을 맞이하며 달릴수 있어 정말 좋았던 대회였던것 같다. 서울 자전거 대행진은 총 3개 그룹으로 나눠서 달리는데, 우리 가족은 B그룹에 속해 달렸다. 라이딩 코스. 21km 구간으로 1시간 좀 넘게 달리는 코스로서 그리 멀지도 않고 가깝지도 않은 가족과 즐기기에 딱 좋은 코스 지하철을 통해 이동하느라 자전거 들고 계단을 오르락 내리락 해서 대회..
(영상) 남한강자전거길 (비내섬-충주댐구간) - 20170423 2017년 4월 23일 아빠랑 아들 둘이서 떠난 국토종주 자전거길 ( 비내섬 ~ 충주댐 구간) . 고프로 촬영 영상 모음.
남한강 종주 자전거길 (비내섬 인증센터~충주댐) (2017.04.23) 미세먼지도 별로 없는 주말이라, 몇개월만에 국토종주길 가족 라이딩을 계획 했으나, 애들엄마는 대학원 시험에, 딸은 중학교 중간고사라 어쩔수 없이 아들과 같이 둘이서 자전거길 종주를 나섰다.작년에 남한강자전거길 강천보까지 찍었던터라, 강천보 다음길인 비내섬에서 충주댐 방향으로 ... 보통 가족 종주시에는 목적지에 차를 대기시켜놓고 거꾸로 혼자 달려가서 가족을 만나 라이딩을 했었으나, 둘이서 하는 라이딩이라 비내섬 인근 15km 후방의 중앙탑가든 휴게소에 차를 주차시켜놓고 중앙탑가든→비내섬→중앙탑가든으로 돌아와서 힘이 남아돌면 충주댐까지 가는걸로 계획하고 출발했다. ( 왕복 30km 코스 ) 중앙탑가든 휴게소에 주차후 비내섬 방향으로 출발하자 마자 잘 닦여진 자전거길이 나타난다. 얼마 가지 않아 연준이가 좋..
양재천 가족 라이딩 (2017.01.08) 이사를 오고 세번째 주말, 첫번째 주말은 크리스마스에 짐 정리하느라 보내고, 두번째 주말은 년말이라 집에서 놀고, 세번째 주말인 1월 첫주 주말 일요일. 날씨도 따뜻해져서 어디로 놀러갈까 ? 하다가 집에서 근처에 있는 양재천으로 자전거를 타러 나갔다. 딸(연주)은 숙제를 해야 한다 하여 세명이서만... 매봉터널을 지나서 양재천 입구로 내려가니 자전거길이 나오는데, 이쪽은 양재천을 끼고 각 방향 일방통행으로 되어 있어 자전거가 서로 오고갈수 없는 구조로 되어 있다. 오랜만에 자전거를 타러 나오니 상쾌하고 기분도 굿~! 속도를 내보고 싶지만 가족들과 함께 나온 길이라 천천히~~ 연준이는 종종 두손 놓고 자전거를 타곤 한다. 한 겨울의 양재천 풍경. 봄이 오면 이뻐지겠지.. 얼마 달리지 않아 눈/비가 조금씩 ..
남한강 종주 자전거길 - 이포보, 여주보, 강천보 (2016.10.09) 어제 내린 비로 인해서인지, 어제까지 조금 선선하기만 하던 날씨가, 일요일이 되면서 부쩍이나 추워졌다. 간만에 가족모두 시간이 되어 다시 자전거길을 나섰다. 지난달 이포보까지 라이딩을 했던 관계로 오늘 주행코스는 이포보에서 출발하여 여주보를 거쳐, 강천보에 이르는 20km 남짓한 남한강 자전거길. (출처 : bike.go.kr) 보통의 경우에 출발지점에서 가족들(아이들, 와이프) 을 하차시키고, 가족들이 대기하는 동안 내가 목적지에 차를 몰고 가서 주차해 놓은 다음, 출발지에서 기다리고 있는 가족을 만나 다 같이 주행하는 코스로 라이딩을 하였으나, 오늘은 아이들과 와이프는 이포보에서 하차시켜 이포보→여주보 방향으로 출발하게 하고, 나는 목적지인 강천보에 주차를 한 다음, 서로 중간지점인 여주보를 향해 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