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빠 Blog

록키(Canadian Rockies) 여행중 만난 RV 캠핑카들

by Richard.6 2015. 8. 12.

록키 일대 여행하면서 가장 눈길을 끌었던 것은 RV카. 일명 캠핑카이다. 여행다니는 내내 미치도록 갖고 싶었다. 나중에 캐나다에 살 일이 생긴다면, 꼭 하나 장만하고 싶다. 문제는 캐나다에 정착해서 캠핑카를 장만할 때 쯤이면 아이들이 훌쩍 커버려서 같이 여행을 다닐 나이가 아닐것 같다.  ㅜ.ㅜ

 

 

Jasper Beauvert Lake 에서 만난 RV카. CANADREAM 의 RV Rental 차량

 


 

Bow Valley Parkway 의 Storm Mountain 에서 만난 RV 카.  CruseCanada의 RV Rental 차량.


 

 

Four Winds 의 RV 차량. 개인차량으로 보인다. 
 


 

Banff 의 Vermilion Lake Lookout Point 에서 만난 어마무시한 트레일러 (Montana) . 이정도 사이즈면 주차도 힘들것 같다. 앞에 있는 픽업트럭이 힘겨워 보인다.

 


그리고 Canadian Rockies 일대를 다니다 만났던 RV/트레일러중에서 가장 Hot 했던 캠핑카인 T@B RV.

 

 

Jasper 의 Maligne Canyon 주차장에서 만난 Trailer, 너무나도 귀엽고 실용성 있어 보였다. 어차피 아이들과 함께 하지 못할 나이에 장만할 캠핑카라면, 노년에 와이프랑 단 둘이 즐기기에 딱 적당한 사이즈다. 실제로도 이 카라반의 주인은 행복해 보이는 노년의 부부였다. 주차장에서 우리가 주차한 자리 바로 옆에 있었던 터라 관심이 안갈래야 안갈수가 없어서, 한참을 둘러보았다.

 

사진을 찍어놓은 덕분에 자세한 정보를 찾아볼수 있었다.

 


( Specifications in www.tab-rv.com )

 

 

( Photos inwww.tab-rv.com )


 

 

마침 주인이 주차를 하고 길을 나서던 참이라, 차량 내부를 좀 구경해봐도 괜찮겠냐고 했더니, Cool 하게 내부를 보여주었다.

 

 

 

취사장비는 기본.




침대로 보인다. 아마도 저 침대가 확장이 될듯 싶다. 접고 나면 중간공간에 테이블이 펼쳐져서 식사나 차를 할수 있는 공간이 되는걸로 보인다.

 



화장실이 있을까 싶었는데, 물어보니,  위 사진의 수건이 걸려있는 세로로 긴 공간이 화장실셤 샤워실이라고 했다. 좁아보이긴 하지만 갖출건 다 갖췄다.

 

 


 

살펴보다 보니, 주위의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고 내부/외부를 살펴보고 있어 이 카라반은 일약 스타가 되었다. 

 

 

 

사람들에게 인기가 좋아 사람이 모여든 상황이라, 주인 부부에게, "We should buy a ticket to see inside." 라고 어설픈 영어로 joke 를 날렸더니 주인이 기분이 좋은지, 웃으면서 화답을 해준다. 찾아보니 가격대가 2천만원 선..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캐나다에서 살게 된다면 넓디 넓은 캐나다의 자연을 즐기기 위해서라도, 이러한 캠핑카 / 카라반은 꼭 장만해야 하지 싶다. 그들의 경제력이야 우리나라보다 별반 차이는 없어 보이지만, 노년에 행복하게 캠핑을 다니는 그들의 여유있는 삶과 자연혜택이 부럽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