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주아빠 Blog2016.09.26 12:31

2015년에 이어서 2016년에 다시 참가한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여전히 10km 코스로 신청을 했는데, 1년 사이에 벌크업이 약간 된 관계로 체중이 많이 나가서인지, 기록이 점점 늦어지는것 같다. 작년 49분16초에 이어, 올해는 50분 46초.

죽을것 같은 호흡상태로, 10km 완주후에 대회장에서 만난 린다님 (@wannabe_linda) , 인스타에서 Follow 하면서 계속 봐오던 분인데, 항상 긍정적인 마인드로 여러 사람들의 Body Mentor 역할을 해주는 유명한 분인데, 대회장에서 만나 인사하고 사진을 같이 찍었다.

내년에는 다시 기록을 40분대로 끌어올려봐야 겠다.



Posted by 연주아빠 (Rick)
연주아빠 Blog2016.08.23 11:15




요 몇개월 웨이트도 열심히 했다 보기 힘들지만, 매스업을 위해서 유산소를 소홀히 하고, 러닝또한 소홀히 하는 터에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행사정보가 떠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신청했다.

대회 끝나고 나면 잘 입지도 않는 대회 경기복과 가방이 굴러다니는게 안스럽긴 하지만, 대회 신청후 준비기간동안 내 의지를 불태우면서 다시 러닝훈련를 한다는 데서 의미가 있지 싶다

한달 남았는데, 이제 슬슬 달려보자

'연주아빠 B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근길 태닝 (2016.08.31)  (0) 2016.08.31
출근길 (2016.08.25)  (0) 2016.08.28
하체운동후 (2016.08.21)  (0) 2016.08.26
어깨 운동후 (2016.08.23)  (0) 2016.08.24
태닝중 (2016.08)  (0) 2016.08.23
2016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신청  (0) 2016.08.23
토요일 운동후 (2016.08.21)  (0) 2016.08.20
여름휴가후 운동 (2016.08.14)  (0) 2016.08.14
이삼두 운동후 (2016.06.29)  (0) 2016.07.05
토요일 모닝런 (2016.06.25)  (0) 2016.06.25
6월 22일  (0) 2016.06.25
Posted by 연주아빠 (Rick)
연주아빠 Blog2015.11.08 22:39



주말내내 비가 많이 온다는 소식에 걱정반, 기대반으로 2015 아디다스 마이런 대회를 기다렸다. 


토요일 저녁 비가 제법 잦아들어서 뛸만 하겠는데 ? 라고 생각했는데, 일요일 새벽 길을 나서 여의도역에 도착하자 마자 많은 비와 함께 여기저기 웅덩이가 되어 있는 길을 보면서제법 힘든 대회가 될것이라 예상은 되었다.  


한참을 걸려 짐을 맡기고,  비를 쫄딱 맞으며 몇십분 여의도공원에서 대기하다 출발. 우비를 입고 출발하긴 했으나, 1km 남짓 가기도 전에 벗어버렸다. 출발하자마자 수많은 사람들로 인해서 한동안 내 페이스를 찾기가 힘이 들었는데, 3-4km 를 지나가면서 부터는 제법 공간이 생겨 내 페이스를 찾을수 있었다.




달릴때 항상 Nike Running 앱으로 기록측정과 음성피드백을 들으면서 달리는데, 항상 대회만 나오면 초반에 GPS 를 잘 못잡는 일이 발생한다. 이번에도 초반 한 500 미터는 기록을 측정하지 못했다.




평균페이스는 동네 뒷산 뺑뺑이 돌때와 비슷한 시간대. 초반 평균페이스가 5'20" 정도였는데, 뒤로 갈수록 조금씩 더 빨라짐을 느꼈다. 초반에 사람들로 인해서 여유있게 달릴 덕분에 제법 체력이 좀 남았던것 같다. FINISH LINE 을 통과하고도 몸상태가 그리 힘들다고 느낄 수준은 아니었던것 같다. 





비가 와서 곳곳에 물웅덩이도 있는 우중주였지만, 초반에 제법 여유있게 달린 덕분에 전반적으로 힘들지 않은 대회였던것 같다. 




공식기록은 49분 16초. 예상기록은 45분이었는데, 아쉽다. 

 

Posted by 연주아빠 (R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