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스토리/포토스토리-Europe

유럽 가족 여행 - Day10. 에든버러 프린지페스티벌 (Edinburgh Fringe Festival) (2019.08.13)

 

에든버러에서 두번째날이자 마지막날.   오후 5시에 영국 에든버러에서 파리로 가는 비행기를 타기로 되어 있어, 에든버러에서는 점심때 까지 Royal Mile 에서 페스티벌을 즐기고, 호텔로 돌아와 공항으로 향하는 일정이다. 

 

일자 장소 여행일정
8/04 (일) 파리 파리도착, 파리 야경투어
8/05 (월) 파리 파리 디즈니랜드(디즈니스튜디오,디즈니파크), 개선문
8/06 (화) 파리 베르사유궁전, 오르세미술관, 샤요궁
8/07 (수) 파리, 런던 몽마르뜨언덕, 유로스타 (파리→런던), 런던 야경투어
8/08 (목) 런던 런던탑, 타워브리지, 더샤드, 세익스피어극장, 세인트폴성당, 뮤지컬(오페라의 유령)
8/09 (금) 런던 버킹엄궁전 교대식, 웨스트민스터사원, Big Bus투어, 뮤지컬(위키드)
8/10 (토) 런던 템즈강유람선, 웸블리스타디움, 켄싱턴궁전, 런던아이
8/11 (일) 런던, 에든버러 트라팔가광장, 내셔널갤러리, 기차 (런던→에든버러)
8/12 (월) 에든버러 스캇기념비,애든버러캐슬, Royal Mile (프린지페스티벌), 칼튼힐
8/13 (화) 에든버러 Royal Mile (프린지페스티벌)
8/14 (수) 파리 콩코르드광장, 튈르리정원, 루브르박물관

 

 

 

Craigleith Road Bus Stop, Edinburgh

호텔앞에서 시내로 가는 버스를 기다리는 중.  호텔잡을때에는 몰랐는데,  이 곳 정류장을 다니는 41번 버스가 Royal Mile 에 10여분만에 내려다 주는 터라 잘 이용했다.  

 

 

 

Fringe Festival, Edinburgh

날씨도 너무 좋고, 오전 11시경인데  벌써부터 사람들이 북적댄다. 

 

 

 

Royal Mile, Edingburgh 

이날 오전 11시에 하는 무료공연을 미리 찾아놔서, 그곳으로 향하는 길에 구글맵이 완전 샛길로 알려주어 당황. 구글은 이 길을 어찌 알았을까..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공연이 11시라 부리나케 찾아 들어갔는데, 내용이 유치하고 어린이들이 즐기기에 좋은 내용이어서, 잠시 보고 그냥 나와서 그냥 길거리 공연을 즐기기로 했다.  여유있는 일정이었으면 재미난 여러 공연을 즐겼을텐데, 그냥 수박 겉핥기 식으로 에든버러를 지나쳐 가는것 같아 좀 아쉬웠다.  에든버러는 페스티벌 기간에는 3-4일 정도 머물면서 관광 1-2일, 공연관람 1-2일정도 하는게 좋아 보인다.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로열마일에 있는 아담 스미스 동상.  학창시절에 배운 기억으로는 아담스미스 국부론  그것말고는 기억이 안난다.  와이프와 나는 이 동상을 보고 바로 "국부론"을 떠올렸으나, 아이들은 누군지 몰라 하는것을 봐서 요즘 교과서에는 나오지 않는것 같다. 

 

 

 

Royal Mile, Edingburgh 

하늘도 이쁘고, 거리도 이쁘고, 공연을 즐기는 사람들도 많고... 에든버러 참 잘 왔다는 생각이 들었다.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거리에 곳곳에는 길거리 공연이 펼쳐지는데, 이 길거리 공연또한 시간을 정해놓고 출연진이 달라지는걸로 봐서, 세계 각국의 공연가들로 부터 사전 예약을 받는듯 해 보였다. 

 

 

 

Royal Mile, Edingburgh 

아이들이 꽤 오랜동안 즐겨 봤던 공연.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Black Crown 이라는 이름으로 열연을 펼치시는 분이 계셨는데 공연타임이 끝나고 소개말 할때 들어보니 한국 분이셨다. 아이들이 한참동안 이 분 공연을 보고서는 재미있었는지 관람료를 드려야 한다고 하여, 아이들 손에 돈을 쥐어 주었다.  한국분이라면 그냥 지나칠수 없지.. 먼곳 까지 와서 우리가족에게 뿐아니라 세계 각지의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 주셨으니, 박수 !!!!

 

 

Royal Mile, Edingburgh 

Despacito 를 멋지게 연주하던 거리음악가.  나중에 영상으로 확인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에든버러를 떠날 시간.  너무 이쁜 거리라 그냥 돌아가기 아깝다. 

 

 

 

Royal Mile, Edingburgh 

 

 

 

Royal Mile, Edingburgh 

여기서 에든버러 여행은 마무리 하고,  공항으로 가기 위해 다시 41버스를 타고 호텔로 돌아 갔다. 

 

 

 

Scottish National Gallery, Edinburgh

버스타고 돌아가는 길에 연주엄마가 찍은 사진.  

 

 

Princess St. Edinburgh

 

 

Queensferry Rd, Edinburgh

버스내려서 맡겨둔 짐을 찾기 위해 다시 호텔로 ... 에든버러를 떠나야 하는데 하늘은 왜 이리도 이쁜건지 

 

 

 

 

Holiday Inn City West, Edinburgh

점심을 공항에서 먹으려다가 그냥 호텔에서 하고 가기로 하였다.  호텔이 마치 집 같이 편안한 느낌이라... 

 

 

 

Edinburgh Airport

에든버러 공항 면세점에서..  영국 관련 기념품 뿐 아니라, 스코틀랜드 관련 기념품이 많았다. 

 

 

 

 

Edinburgh Airport

휴대폰을 택시에 두고 내렸다는 사실에,  게임도 못하고, 친구들 연락처 다 날리고 여행중에 찍은 사진/영상도 날려서 허탈해 하는 연준.  '우버택시기사한테 연락이라도 한번 해주세요', ' 다른 택시타고 돌아가서 쫒아가면 안되요 ?' 하면서 애써 찾아보려 애를 썻지만 별수 있나..

 

사실 우버 택시를 타고 공항에 왔는데,  택시에서 내릴때 휴대폰이 떨어진채로 연준이가 내렸고, 연주엄마가 몰래 챙겨왔던것. 여행내내 폰을 손에서 떼지 않았던 터라, 오히려 잘 됬다 싶어 챙겨온 사실은 나중에 한국 와서 알려주고 폰을 돌려주었다. 

 

에든버러에서 파리로 다시 비행기를 타고 도착하여 우리가족은 이번 여행의 마지막 숙소, Novotel Paris les Halles 호텔에 짐을 풀고,  한식을 먹고 싶어 밤 9시가 넘은 시간에 파리시내를 나왔다. 

 

밤늦게, 파리 골목 구석구석을 다니는게 맘에 걸렸지만, 어쩔수 없었다. 한식을 먹고 싶은 욕구가 너무 커서..  구글맵으로 밤 늦게 하는 한식당을 간신히 찾았는데, 태동관 짬뽕.   (주소 : 14 Rue Sainte-Anne, 75001 Paris, France )

 

태동관짬뽕 (14 Rue Sainte-Anne), Paris

짬뽕 2개, 돌솥비빔밭1개, 떡볶이를 주문했는데, 45유로. (6만원)

가격은 뭐 비싸다는 느낌없었지만, 짬뽕이 정말..... 고춧가루 국물에 그냥 면을 넣은 느낌.  돌솥비빔밥이었지만 돌솥에 달궈진 비빔밥이 아닌 그냥 돌솥에 나온 비빔밥이었고, 생뚱맞게 브로콜리가 들어가 있어 맛이 이상했다.

 

그래도 오랜만에 한식을 먹는터라 가족 4명이서 잘 먹고 나오려고 했는데, 카드가 되지 않았다. 기계가 Internation Credit Card 승인이 되지 않는다는것.

현금도 없고, 별수없이 다음날에는 카드결제 되겠거니 하고 다시 방문하기로 하고 나왔다.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손님인 터라 주인도 다음날 오겠다는 약속을 믿어 주는듯 해 보였다. 

 

다음날이 이 근처 루브르박물관 관람 일정이어서 박물관 관람 끝내고 와서 결제를 할 생각이었는데, 다음날 다시 왔을때 또한 카드가 되지 않아, 현금서비스를 받아서 유료화를 인출해서 내라는 직원의 요구를 거절하고 방법이 없겠냐고 하다가 마침 그곳에서 일하던 한국 직원분께 요청해서 한화를 드리고 나왔다.

 

결제가 되지 않을때 다음날 와서 결제하겠다는걸 믿어준 것, 그리고 한국직원이 도와줘서 사장님과 협의하에 한화를 받아준건 고마우나, 일단 맛이 너무 없어 누군가 이 곳을 방문한다면 추천하고 싶진 않았다. 

 

파리 여행시 유료화를 충분히 환전하지 않아 현금없는 상태에서 카드결제만 믿고 다는것은 우리의 불찰이라 볼수 있다. 여행시 현금은 항상 여유있게 환전해서 다녀야 함을 다시 한번 깨달음. 

 

 

# 관련영상

https://6cne.com/4452

 

육씨네가족 유럽여행 영상 - 1부 (프랑스 파리편)

​ 19년 8월 4일부터 14일까지 다녀온 유럽여행 중 파리편 (1부) 입니다 19년 8월 4일부터 14일까지 다녀온 유럽여행 중 파리편 (1부) 입니다 . . # France Paris : - Day1 : 파리도착, 파리 야경투어 - Day2 : 파..

6cne.com

 

https://6cne.com/4453

 

육씨네가족 유럽여행 영상 - 2부 (영국 런던편)

19년 8월 4일부터 14일까지 다녀온 유럽여행 중 런던편 (2부) 입니다 . . # UK London : - Day4 : 런던도착, 런던 야경투어 - Day5 : 런던탑, 타워브리지, 더샤드, 세익스피어극장, 세인트폴성당, 뮤지컬 오페라의..

6cne.com

 

https://6cne.com/4455

 

육씨네가족 유럽여행 영상 - 3부 (영국 에든버러, 파리편)

​ 19년 8월 4일부터 14일까지 다녀온 유럽여행 중 에든버러,파리편 (3부, 마지막) 입니다 - Day8 : 런던→ 에든버러 - Day9 : (에든버러) 스캇기념비, 에든버러캐슬, 프린지페스티벌, 칼튼힐 - Day10 : (에든..

6c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