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주아빠 Blog2004.01.09 04:31



한때 홈씨어터, A/V 에 빠져 있을때에는 나만의 홈씨어터 룸을 갖고 싶었다.

요즘은 나만의 스튜디오 룸을 갖고 싶은 생각이 굴뚝 같다.

사진과 같은 구성을 하려면 돈도 들겠지만, 무엇보다 공간이 우선이다. 언제쯤 이런 시스템을 갖춰 놓고 집에서 사진을 즐길수 있을때가 올지,,

계란박스로 방음하고, 촬영배경겸 빔프로젝트용 스크린 설치해서 다용도로 쓰고, 조명 설치해두고서 안에서 홈씨어터및 사진촬영을 위한 방으로 꾸미면,,,,

얼렁 내 전용방이 있는 넓은 집으로 이사를 가야 하는데,,,

'연주아빠 B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곡동과의 인연  (0) 2004.02.03
소중한 사진한장  (1) 2004.01.27
하루 다르게 커가는 연주  (1) 2004.01.26
어찌 그리도 무심한지  (1) 2004.01.20
말이 씨가 됬는지  (0) 2004.01.15
넓은 집으로 이사를 가야 하는 이유  (0) 2004.01.09
오늘의 일기  (0) 2004.01.06
아버지의 뒷모습  (0) 2003.12.31
2년만에 다시 들른 금연사이트  (1) 2003.12.26
친구의 결혼식  (0) 2003.12.22
한가족으로서의 증명  (0) 2003.12.20
Posted by 연주아빠 (Rick)

댓글을 달아 주세요